편집 : 2017.11.22 수 14:16
인기검색어 : ,
   
> 뉴스 > 종합
     
<포커스>'람정인터내셔널' 양지혜회장 '외국인투자유치'유공 대통령표창
7일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2017외국기업의 날' 기념식장서 수상 "1조7천억 투자' 지역사회와 상생경영 공적
2017년 11월 08일 (수) 강삼 편집국장 webmaster@jtnews.or.kr

'람정인터내셔널(Landing International Development Ltd., 홍콩증권거래소 코드 00582)' 회장 앙지혜(仰智慧) 박사가 7일 서울 역삼동 르메르디앙호텔에서 열린 ‘2017년 외국기업의 날’ 기념식에서 외국인투자유치 유공자로 선정돼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람정제주개발'이 발표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심사하고 시상하는 외국인투자유치 유공자 포상은 국내 경제에 기여한 외국인투자기업 및 투자유관기관 임직원 등을 대상으로 매년 시행해오고 있다.  

앙지혜 박사는 제주도 최초의 대규모 휴양 복합리조트인 제주신화월드를 조성하기 위해 람정인터내셔널이 100% 지분을 투자한 람정제주개발㈜을 지난 2013년 9월 제주에 설립하고, 지금까지 '람정제주개발'이라는 외국인투자기업을 통해 미화 약 15억 달러(한화 1조 7000여억 원)에 달하는 외국인직접투자(FDI)금액을 국내에 들여왔다. 

앙 박사는 또 단순 투자에 그치지 않고, 자신이 내건 경영 3대 원칙, 즉 환경보호, 법과 원칙 준수, 지역민과의 상생을 강조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공로를 인정받아 이날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람정그룹은 제주도내 청년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 후원과 중장년층 및 경력단절여성을 위한 취업지원 프로그램에도 투자를 아끼지 않는 한편, 환경보전을 위한 활동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이처럼 지역사회와 상생하기 위해 그가 벌여온 노력이 외국인투자유치 유공자로 선정되는데 중요한 공적이 됐다.

앙지혜 박사는 “’외국인투자유치 유공자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게 돼 진심으로 영광스럽다”고 밝히고 “람정그룹 임직원 모두가 노력한 결과라 생각한다. 앞으로 제주신화월드가 휴양 및 엔터테인먼트를 위한 세계적인 복합리조트로서 제주도는 물론 한국 관광산업에 크게 기여하는 외국인 모범 투자 사례가 되도록 더욱 더 정진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앙 박사는 2006년 중국 안휘성(安徽省)에서 부동산 개발사업에 뛰어든 후 풍부한 관련 경험과 특유의 투자 안목으로 업계로부터 성과를 인정받으며 ‘중국 부동산 우수 기업가’ 및 ‘2009년도 중국 주요지역 부동산 개발을 이끈 10대 영향력있는 인물’에 선정되는 등 경영능력과 리더십을 두루 인정받고 있는 인물.

2013년부터는 중국을 넘어 한국과 필리핀 등 전 세계를 무대로 해외 각 지역에서 사업기회를 모색하고 있다.

한편 제주신화월드는 프리미엄 콘도미니엄인 서머셋 제주신화월드와 제주 최대의 야외 테마파크인 신화테마파크를 지난 4월과 9월에 각각 오픈해 운영 중에 있으며, 올해 말 공식 1단계 개장을 앞두고 있다.  

 

 

 

 

강삼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사건/사고
자치경찰, 산지관리법위반 혐의 김모씨...
자치경찰, 수학여행단 이용...불법영...
한라수목원 산림 무차별 훼손 1명 구...
자치경찰단, 산림 훼손 50대 구속영...
자치경찰, 산림훼손 2명 구속영장 신...
제주시 삼도이동 202-4 번지 3층 | 전화:(064)748-2201,2102 | 팩스:(064)748-2103
인터넷신문 등록 제주 아-01010호 | 등록일 2007년 1월 15일 발행인,편집인 강 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 삼
Copyright 2005 제주관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tnews.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