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1.22 수 14:16
인기검색어 : ,
   
> 뉴스 > 종합
     
도 당국 65세이상 폐렴구균 예방접종 받으세요!
2017년 10월 31일 (화) 강삼 편집국장 webmaster@jtnews.or.kr

제주특별자치도는 겨울철 노년층에서 사망률이 높은 침습성폐렴구균감염증을 예방하기 위해 폐렴구균 예방접종 반드시 필요하다고 밝혔다.

폐렴구균(Streptococcus pneumoniae)은 급성 중이염, 폐렴 및 균혈증, 수막염 등 침습성 감염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균 중의 하나이며, 폐렴구균에 의한 침습성 감염은 면역력이 약한 노년층 등에서 발생 빈도와 사망률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65세 이상 노인에서는 폐렴구균으로 인한 균혈증 발생 시 사망률이 60%, 수막염일 경우 사망률은 80%에 달하여,

국가에서는 2014년 9월부터 폐렴구균을 법정 감염병(제2군)으로 지정하여 관리하고 있으며, 제주에서 신고 된 환자발생수 분석결과 지난해 6명에서 올해 9월말 현재 10명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폐렴구균 예방에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예방접종으로 침습성 폐렴구균 감염증의 경우 평생 1회 접종으로 50~80%의 예방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 

제주에서는 2013년 5월부터 65세 이상 어르신에 대해 보건소 및 보건지소에서 연중 무료예방접종을 실시하여 ‘13년도부터 올해 9월말 기준으로 51,825명이 접종을 완료하였으나

올해부터 폐렴구균 예방접종 무료 대상이 되는 1952년생 어르신들 중 아직도 많은 어르신들이 예방접종을 받지 않은 것으로 조사됨에 따라,

1952년 출생자를 비롯해 만65세 이상 어르신 중 아직까지 예방접종을 받지 않으신 분은 신분증 지참하여 가까운 보건소 또는 보건지소를 방문해 예방접종 받으실 것을 당부하며, 65세 이전에 폐렴구균 접종을 한 어르신은 5년이 지난 후에 다시 한번 접종을 추가로 받을 것을 권고하고 있다.
  
안전한 예방접종을 위해 건강 상태가 좋은 날 예방접종을 받고, 예진 시에는 평소 복용중인 약 및 증상을 의료인에게 상세히 설명, 접종 후에는 20~30분 정도 보건소에 머물면서 이상반응 발생 여부를 반드시 관찰한 뒤 귀가할 것을 당부하고 있다.


강삼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사건/사고
자치경찰, 산지관리법위반 혐의 김모씨...
자치경찰, 수학여행단 이용...불법영...
한라수목원 산림 무차별 훼손 1명 구...
자치경찰단, 산림 훼손 50대 구속영...
자치경찰, 산림훼손 2명 구속영장 신...
제주시 삼도이동 202-4 번지 3층 | 전화:(064)748-2201,2102 | 팩스:(064)748-2103
인터넷신문 등록 제주 아-01010호 | 등록일 2007년 1월 15일 발행인,편집인 강 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 삼
Copyright 2005 제주관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tnews.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