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1.24 금 15:18
인기검색어 : ,
   
> 뉴스 > 축제ㆍ이벤트
     
제4회 고마로 마(馬)문화축제 삼성로 일원서 개최
2017년 10월 10일 (화) 제이티뉴스 webmaster@jtnews.or.kr

일도2동, 고마로마문화축제위원회는 영주십경의 고수목마로 알려져 있는 고마장이 옛 문화를 계승 발전시키고, 제주도민 및 관광객들에게 볼 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13일부터 15일까지 '제4회 고마로 마(馬)문화축제'를 개최한다.

고마로는 조선시대 때 백성들로부터 징벌한 말을 가두어 키우던 고마장(사라봉 별도천 서편 일대)이 있었으며, 조선 선조때 국마장으로 인정받은 역사적 기록과 함께 제주 영주10경에 고수목마로 알려져 있는 곳, 현재는 사라봉 5거리에서 연삼로 제주은행 4거리까지의 도로를 고마로라 지명하여 사용되고 있다.

   

축제 첫째 날은 오후 4시부터 5시까지 일도2동주민센터에서 ‘고마로 마문화축제의 발전 방안’에 대한 세미나가 진행, 오후 5시부터 8시까지 고마로 거리홍보 및 다채로운 공연이 제19호 어린이공원에서 펼쳐진다.

둘째 날은 오후 1시30분 오프닝 거리퍼레이드가 고마로 일도주유소에서 출발, 인제사거리를 경유해 삼성로까지 경찰기마대와 함덕고 취타대, 일도2동 풍물팀이 함께 거리 축제 분위기를 열어간다.

오후 3시 삼성로에서 축제 개회식을 시작으로 말공연, 마제, 어린이사생대회, 노래자랑, 고마로골든벨, 문화프로그램 발표회, 초청공연, 마제품 전시회 및 판매, 나눔장터 및 벼룩시장, 꽃마차 운영, 먹거리 고마장터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시식코너가 오후 9시 까지 운영된다.

   

셋째 날은 오전 10시 삼성로에서 말 관련 퀴즈 풀기를 시작으로 목마놀이터 운영과, 청소년 페스티벌 및 초청공연과 사생대회 시상식에 이어 성공적인 축제의 막을 내리게 된다.

고마로 마(馬)문화축제위원회(공동위원장 한재림, 부만철) 주관으로 개최되는 이번 마문화축제는 지난 9월22일 제주도로부터 매년 10월은 “제주 말 문화 관광의 달”로 지정되어 일도2동의 전통 마문화와 관광 인프라를 경험해 관광 상품화를 함으로써 말산업과 관광산업 활성화에도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제주시 고광철 일도2동장은 “앞으로도 지역주민과 함께 다양한 마(馬) 관련 축제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고마로를 명품화 거리로 육성해 나가고, 지역축제에서 벗어나 제주를 대표하는 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제이티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사건/사고
자치경찰, 산지관리법위반 혐의 김모씨...
자치경찰, 수학여행단 이용...불법영...
한라수목원 산림 무차별 훼손 1명 구...
자치경찰단, 산림 훼손 50대 구속영...
자치경찰, 산림훼손 2명 구속영장 신...
제주시 삼도이동 202-4 번지 3층 | 전화:(064)748-2201,2102 | 팩스:(064)748-2103
인터넷신문 등록 제주 아-01010호 | 등록일 2007년 1월 15일 발행인,편집인 강 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 삼
Copyright 2005 제주관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tnews.or.kr